대전 전통시장이 젊은 고객층을 유입시키기 위한 이색 행사를 마련했다. 도마큰시장은 17일 중소밴처기업부,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, 대전시 등과 함께 대전을 대표하는 시장으로 거듭나기 위한 ‘쏘맥축제’를 개최한다.

도마큰시장은 시장 자체적으로 특화상품을 개발한 수제소시지 ‘리퓨’를 활용해 전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쏘맥축제를 실시하게 됐다. 특히 젊은 고객층이 유입될 수 있는 콘텐츠(EDM, 맥주, 수제소시지 등)를 활용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축제 분위기를 조성할 예정이다.